합격수기

제 48회 TESAT 고교 최우수상 수상자 -동탄국제고 이준경-

2018. 07. 05
“테셋은 경제현상의 이면을 이해하는데 매우 유익한 시험이죠.”

제48회 테샛 고교 개인부문에서 최우수상을 받은 이준경 학생(동탄국제고 3년·사진)은 수상 소감을 이렇게 밝혔다. 이군은 48회 테샛에서 300점 만점에 282점(S등급)을 받아 고교 전체 2등을 차지했다.

이군은 테샛으로 경제 공부를 즐겁게 하는 친구다. 지난 44회부터 48회까지 테샛을 꾸준히 응시한 이군은 “학교 수업이나 방과 후에서 배운 것들을 테샛 공부와 시험을 통해 채운다”고 강조했다. 테샛 영역 중 이군이 가장 어려워하는 것이 시사영역이다. 다른 공부 탓에 경제신문을 꼼꼼하게 읽을 여건이 되지 않기 때문이란다. 그래서 이군이 찾은 방법은 고교생 경제신문 ‘생글생글’을 탐독하는 것. 생글생글에는 고교생들이 부족한 경제상식이 퀴즈 형태로 매주 연재된다. 매주 이 문제를 풀면서 일목요연하게 정리된 시사경제용어를 익힌다고.

경제 이론은 맨큐의 경제학 등을 통해 꾸준히 학습한다. 경제학적 사고를 키울 수 있는 많은 이론과 그래프를 만나는 시간이 바로 맨큐 경제학 공부였던 것. 이군은 또 교내 경제동아리를 통해 친구들과 함께 다양한 경제 지식을 습득한다. 경제 공부는 친구들과 하면 훨씬 유익하다고.

이군은 “테샛의 가장 큰 장점은 다양한 분야의 경제 지식을 공부할 수 있다는 것에 있다”고 했다. 테샛 지식은 현실과 유리되어 있지 않다는 매력이 있다고도 했다. 경제학과 진학을 꿈꾸는 이군은 “경제를 연구해 세상을 더 나은 곳으로 만든 것이 미래 계획”이라고 밝혔다.
  • TESAT 시험일정
  • 단체응시 안내
  • 접수확인 및 수정
  • TESAT 통계자료
  • TESAT 공부방
  • FAQ
  • Q&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