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13회 테샛 평균 57점…난이도 12회와 비슷

2011. 11. 17

[국가공인 1호 경제·경영시험 TESAT]

13회 테샛 평균 57점…난이도 12회와 비슷
성적 가채점 해보니

成大 4년 권병훈 씨 289점 최고 성적
고등학생 1위는 경기고 2년 조영민 군
 
 
























지난 13일 서울 당산중에서 수험생들이 테샛 시험을 치르고 있다. /김병언 기자 misaeon@hankyung.com

지난 13일 시행된 제13회 테샛 응시자들의 성적을 가채점한 결과 응시생들의 평균 성적이 170점(100점 만점 기준 57점)으로 나타났다. 12회 때보다 6점이 낮아진 것이나 테샛위원회가 난이도 기준으로 삼은 180점(100점 만점 기준 60점)에 근접한 것이다. 최고 등급인 S급을 받은 수험생은 14명으로 지난회(27명)보다는 적었다. 1급은 177명이었다. 테샛위원회는 앞으로도 평균 180점 안팎의 난이도를 유지해나갈 계획이다.


 ○ … 한국경제신문 테샛위원회가 16일 테샛 13회 응시자들의 성적을 가채점한 결과 응시자들의 평균 성적은 169.71점(300점 만점,100점 만점으로 환산하면 57점)으로 12회 176.81점(100점 만점 환산 59점)보다 7점(2점) 낮았다. 영역별로는 경제이론이 평균 53.27점,경제시사 54.88점,상황판단(경제추론) 61.56점으로 집계됐다. 12회와 비교하면 경제시사는 비슷했으나 경제이론은 5점,상황판단은 2점 낮아졌다.

270점 이상을 맞은 최고 등급인 S급은 모두 14명으로 지난 11회 시험에 이어 두 자릿수를 기록했다. 고등학생 중 S급을 획득한 학생도 2명이나 됐다. 240점 이상 269점 이하인 1급은 177명이었으며 1급 이상 비율은 5.85%였다. 2급(210~239점)은 476명,3급(180~209점)은 697명이었다. 전공별 평균 점수는 △경상계열 173점 △인문 · 사회계열 170점 △자연계열 163점 △공학계열 155점 △예체능 계열 145점 순이었다. 고등학생들의 평균 점수는 전체 평균을 상회하는 173점이었으며 군인들의 평균 점수도 186점에 달했다.


 ○ … 13회 시험에서 개인 최고 성적은 289점을 받은 권병훈 씨(25 · 성균관대 경제학과 4년)였다. 권씨는 역대 최고점인 291점에 2점 모자랐다. 이어 285점을 받은 양효정 씨(24 · 고려대 경제학과 4년)가 2등을,283점을 받은 박홍희 씨(25 · 연세대 경제학과 4년)가 3등을 차지했다.

테샛 응시 두 번째 만에 1등의 영예를 안은 권씨는 "한국경제신문을 매일 읽으면서 중요한 기사는 스크랩하고 있다"며 "신문을 꾸준히 읽고 기출문제를 풀면서 문제유형을 익힌 게 좋은 점수를 얻은 비결"이라고 밝혔다. 그는 "테샛을 준비하면서 시장경제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졌다"며 "기업에 취직해 일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양씨와 박씨는 테샛 첫 응시자로 현재 5급 공무원(행정고시) 시험을 준비 중이다.

○ … 고교생 중에서는 조영민 군(경기고 2년)이 280점으로 1위를 차지했다. 조군은 전체 성적에서도 4위에 올랐다. 조군은 지난 5월 처음 테샛에 응시, 220점대를 받은 이후 세 번째 도전 만에 고교생 1위의 영광을 안았다. 조군의 어머니는 지난 10월 한국경제신문사에서 열린 '한경과 친구하기' 특강에도 참여, 조군의 테샛 응시를 도왔다. 이어 김성수 군(수험번호 2430003)과 은혁준 군(수험번호 1100217)이 각각 273점,268점으로 2,3위를 기록했다. 고교생 S급은 2명,1급 40명,2급 83명,3급 141명으로 집계됐다. 테샛위원회는 오는 21일 오후 3시 홈페이지(www.tesat.or.kr)를 통해 최종 점수를 발표한다.

강현철 연구위원 hckang@hankyung.com

  • TESAT 시험일정
  • 단체응시 안내
  • 접수확인 및 수정
  • TESAT 통계자료
  • TESAT 공부방
  • FAQ
  • Q&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