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가후기

백신고 정원대 - 제 2회 한경 테샛 고교생 경제리더스 캠프 참가 후기

2014. 11. 28
***** 2회 고교생 경제 캠프 참가 후기 *****



"대학생 멘토의 입시 노하우 전수는 하이라이트"

쌀쌀한 아침, 고3 수험생인 내가 서강대 김대건관에 들어서자 다양한 지역에서 온 많은 친구들이 있었다. 참가자들은 다소 어색한 듯 각자 소속된 조(組)로 모여 앉았다. 초면이어서 서먹서먹했다. 냉냉한 분위기를 깨 준 것은 사회자였다. 그는 재미있는 말과 게임으로 우리를 친하게 만들어 주었다. 나는 11조에 속했다. 사회자의 진행으로 가까워진 우리는 다시 대학생 멘토를 맞았다. 우리 조의 멘토는 성균관대 글로벌 경영에 재학 중인 사공철호 형이었다.

우리는 각자 소개했다. 처음 보는 친구들이었지만 캠프를 함께한다는 생각에 금방 가까워졌다. 강의가 시작됐다. 김경환 서강대 경제학과 교수의 미시경제 강의와 신관호 고려대 교수의 거시경제 강의가 있었다. 강의를 듣기 이전만 해도 나는 경제에 대해 큰 재미를 못 느꼈다. 하지만 두 교수님의 체계적인 경제강의를 듣고 이러한 선입견을 버리게 되었다. 특히 경제라는 굉장히 어려운 학문을 몇 가지로 나누어 틀을 잡아주신 덕분에 책을 읽는 것처럼 경제공부를 할 수 있어서 뜻 깊었다.

강의 후 조별로 점심식사를 하고 사진을 찍는 등 새로운 친구들과 추억을 만들었다. 이어진 오후 시간에 강현철 한국경제신문 부장의 ‘재미있는 시사 경제’를 들었다. 이번 강의는 아침에 한두 개의 수업과는 형식이 약간 달랐다. 앞의 두 시간이 미시경제와 거시경제처럼 이론적인 면을 배우는 것이었다면, 이 시간에는 실생활 경제와 세계 경제 정책 등 신문에서 주로 볼 수 있는 다양한 경제 현상에 대해 가르쳐줬다. 강의 후 캠프의 마지막 시간인 ‘멘토선배와의 대화’가 있었다. 멘토선배들은 모두 상경계열 쪽이어서 상경계열 진학이 목표인 우리들의 질문을 자세히 답해줬다. 특히 질문을 하는 우리보다도 멘토들의 열의가 너무 뜨거워서 고맙게 느껴졌다. 입학사정관제부터 논술전형과 정시, 그리고 위기극복 방법과 공부방법 등 다양한 방면의 생생한 정보들을 얻을 수 있었다. 우리에게 멘토 선배님들의 말씀 하나하나가 동기가 되었다.
  • TESAT 시험일정
  • 단체응시 안내
  • 접수확인 및 수정
  • TESAT 통계자료
  • TESAT 공부방
  • FAQ
  • Q&A